일기

from 다이어리 2016.04.09 17:58

덕질할 시간이 없다. 물론 덕질할 떡밥도 없다..

이번에 수확여행이 나오긴 했지만 처음이자...마지막일 것이며.....이제야 나왔자나

그래서 블로그도 못했다.........사실 쓸 내용도 없다..............쓸 거라곤 일기 뿐.........

근데 일기도 진짜 일기야 나만 봐 ㅎ.ㅎ

들어오긴 꾸준히 들어오는데...내가 올린 플짤이랑 노래 들으러 ㅋㅋㅋㅋㅋㅋㅋㅋㅋ



정말 바쁘다...매일매일 하루가 너무 빨리 흘러

근데 하루만 빠르게 지나갈 뿐 왜이렇게 여름방학은 멀리있는 거 같지.....☆


알바??우리 학교 (우리 과) 진짜 과제 많아여;;;;라는 얘기를 가벼이 흘린 건 아니지만...

그래도 진짜 내 생각보다 과제는 넘나 많고 나는 늘 그랬듯 알바를 해야하고 정말 단 하루도 쉴 수 없는 매일이 지나간다

개강하고 지금까지도 그랬지만 방학하기 전까지도 아마 단 하루도 늦잠잘 일은 없을 것 같다...


우선 3월 일한 거 이번에 받는데 거의 80 됨 돌았ㅋㅋㅋㅋㅋㅋ좋긴 한데 눈물....하필 알바도 맨날 오픈이야 존나 힘들어 ㅠㅠ



나는 매일 10키로 가량의 짐들을 들고 등하교한다........준비해 갈 게 너무 많아



노트북 그램 샀다.......좋다..........사실 맥북프로 살 돈 없어서 산 거지만 핵 만족이다 여기서 더 무거운 거 들고다니면 나 죽는다 진짜..ㅠㅠ

가격도 착하고 예쁘고 가벼워서 우선 난 만족 그리고 어차피 아직 포토샵 쓸 일도 많지 않아 뭐 엘지 정도면 괜찮은 편이기도 하고




요즘 진짜 우울한 게 피부 넘나 안좋아짐 좁쌀 조금씩 맨날 달고살고 그냥 피부 자체가 뾰루지의 유무와 관계없이..축 처진 게 느껴져 탄력을 잃었어 

피부가 늙은 것 같아 이게 20대의 피부가 맞는가 그리고 톤도 어두워짐 당기면서 번들거리고 화장도 맨날 안먹어 금방 무너지고


얼굴은 더 부었어...부은 걸 내가 느낌 다리도 부어있어 자고 일어나면 다리를 움직이기 힘들 정도로 아픔


이게 대체 왜 때문인가 잠을 못자서인가 푹 못쉬어서인가 스트레스 때문인가 화장을 맨날해서 그런가 물을 많이 안 마시나 뭐지 왤까

개강시작하고서부터 쭉 이럼 진짜 스트레스 받는데 결국 답은 여름방학같다 결국엔 쉬면 좀 괜찮을 거 같은데 

당장 해결할 수가 없어............ㅜㅜ어떡하면 피부라도 좀 좋아질까 진짜 스트레스.....☆





아 지금 알바하면서 과제하는 중이었는데 과제 시발 진짜 지겨워서 일기 씀 

재밌다

재미대가리도 없는 분석하는 것보다 이게 훨 재밌다 

하지만 또 과제하러가야지............ㅠㅠ




'다이어리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여행  (4) 2016.12.30
메리크리스마스  (2) 2016.12.26
일기  (7) 2016.04.09
하하하  (4) 2016.01.30
오랜만에 일기  (2) 2015.12.09
잠시 안녕  (0) 2015.08.27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2016.04.17 21:53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비밀댓글입니다

    • Favicon of https://kmm0426.tistory.com BlogIcon GustavM 2016.04.21 19:48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

      오 고마웡 ㅎㅎㅎ 뭔가 피부가 안 좋아지는게 뭐 나는 것도 그런데 잠 못자고 피곤할수록 더 그런 거 보니 좀 쉬어야겠엉
      파바는 그 지점 그만두고 다른 데서 일하는 중이지만 이것도 얼른 정리해야지...ㅎㅎ
      나는 드디어 놋북을 바꿈 확실히 빠질에 돈을 덜쓰니 다른 데 쓸 여유가 생기드라
      그것도 뭐 학교들어가면서 끝났지만..ㅠㅠ
      난 카메라도 바꿨고 놋북 바꿨으니 박유천 나오기 전까지 렌즈랑 데스크탑을 바꾸겠어!
      풍족한 덕질을 위한 준비라 생각하고 1년 하고도 4개월...만 참자ㅠㅠ
      사실 생각보다 시간이 빨리 가는 거 같기도하고......시간이 빨리 흐르긴했는데 공익이 워낙 길어서 아직도 1년 넘게 남았다니까 좀 슬프네ㅠㅠ
      하지만 우리 할 일 몰두하고 있으면 곧 나오겠지 머.....박유천 제대하고 덕질재개하면 우리 또 레카에서 스치듯 지나치는 날이 올득ㅋㅋㅋㅋㅋㅋㅋ잘 살고 이써!

  2. 2016.04.18 19:02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비밀댓글입니다

    • Favicon of https://kmm0426.tistory.com BlogIcon GustavM 2016.04.21 19:50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

      아 못봤어요 ㅎㅎ
      제 티스토리에선 눈새란 없답니다 성향이 달라도 덕질대상만 같다면 뭐...!
      같은 맘을 느끼는 게 소름돋으면 그게 어떤 생각인가 같이 공유해요 ㅋㅋㅋㅋㅋ 댓글 달리면 좋아요 헿
      저도 시간 될 때 다시 복습하면서 그리운 마음을 다독여봐야겠어요..ㅠㅠ

  3. 2016.06.01 00:39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비밀댓글입니다

    • Favicon of https://kmm0426.tistory.com BlogIcon GustavM 2016.06.02 21:41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

      오오 티스토리 파실거면 초대장 드릴게용 근데 큰 심경의 변화란 무엇인지...?

      방금 댓글보고 좀 소름돋았는데 내년이라니 벌써 내년이면 나오네요
      와 전엔 시간 진짜 안 간다고 생각했는데 벌써 내년이면 얼굴 볼 수 있다니 넘나 좋네요 조금만 힘내요
      하루하루 바쁘게 살다보면 금방 그 날이 될듯 전 졸전 전에 나오는건데 이거 좋아해야할지 싫어해야하는지........!
      인생의 중요한 시기 또 덕질하느라 힘 엄청 쏟을듯싶어옄ㅋㅋㅋㅋㅋㅋㅋ

    • 2016.06.03 19:18  address  modify / delete

      비밀댓글입니다